은평구, 4월6~7일 불광천 벚꽃 축제

등록 : 2018-03-29 15:37 수정 : 2018-03-29 15:37

크게 작게

5-4.jpg

은평구(구청장 김우영)는 4월6~7일 불광천 특별수상무대(응암역~신흥상가교 불광천 음악분수)에서 ‘제7회 불광천 벚꽃 축제’(사진)를 연다. 이번 축제는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와 체험·전시, 벚꽃길 걷기 등 가족이 함께 즐기며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꾸밀 예정이다. 지난해는 6천여 명의 시민이 친구, 가족, 연인과 함께 불광천 벚꽃길을 찾았다고 은평구는 밝혔다. 축제 첫날인 4월6일 저녁 7시에는 특별수상무대에서 개막식과 함께 은평구립합창단과 초청가수 김범룡, 리아, 김도향 등의 공연이 열린다. 7일에는 낮 2시부터 ‘은평가족 불광천 벚꽃길 걷기대회’가 열리며, 오후 3시30분부터는 서울색소폰 오케스트라, 인디밴드 등의 공연이 있다. 이날 불광천 수변에서는 가훈 써주기, 추억의 사진 만들기, 아트마켓 등의 행사도 마련된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