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창의놀이터 조성 사업 완료

등록 : 2018-08-23 15:21 수정 : 2018-08-23 15:33

크게 작게

4-3.jpg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아이들의 창의력과 모험심을 길러줄 ‘창의놀이터’(사진)를 지었다고 20일 발표했다. ‘창의놀이터’는 노량진동의 본동어린이공원을 주민과 아이들의 요구에 맞는 커뮤니티 공간으로 재탄생시킨 어린이놀이터다. 동작구는 실제로 공원을 이용하는 어린이들이 바라는 공간을 만들기 위해 본동초등학교 학부모와 학생들, 지역주민, 놀이터전문가로 운영협의체를 구성하고, 사업 계획 수립부터 설계안, 공사까지 함께 추진했다. 운영협의체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아이들의 추억이 담긴 기존 조합놀이대(미끄럼틀)는 재활용해 보존하고, 숲과 모험놀이 공간을 새로 만들어 모험·도전·협력의 가치를 배울 수 있도록 했다. 모험놀이 공간에는 협동을 통해 놀이를 즐길 수 있는 흔들그물, 탐험놀이대, 숲속놀이대 등을 설치했다. 또한 더운 여름철에도 마음껏 뛰어놀 수 있도록 그늘목인 느티나무와 왕벚나무를 심어 숲을 이루게 했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