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지역사회보장계획 서울 자치구 1위

등록 : 2018-08-23 15:21 수정 : 2018-08-23 15:21

크게 작게

보건복지부가 전국 31개 지방자치단체에 ‘2017년도 지역사회보장계획 시행 결과 평가’를 벌인 결과 양천구(구청장 김수영)가 우수상을 받았다. 양천구는 ▲50대 독거남 고독사 예방과 지원을 위한 ‘나비男 프로젝트’ 양천형 권역별 사례 관리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지역주민과 마을벽화 그리기 사업’ 등 특성화 사업 지원 ▲민관 협력 기반 복지정책 추진이 높은 평가를 받아 서울시 자치구 1위, 전국 자치구 4위를 차지했다. 지역사회보장계획은 사회보장급여법에 따라 각 지자체에서 해마다 세우는 계획이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