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치매극복 선도학교 확대 운영

등록 : 2019-04-19 14:31 수정 : 2019-04-19 14:31

크게 작게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치매극복 선도학교’를 확대 운영한다. 치매극복 선도학교는 교직원과 재학생을 대상으로 정기적인 교육을 해 가정과 사회에서 치매 환자를 배려하고 도움을 제공하는 동반자로 키우는 사업이다. 구는 2016년 구로중학교를 시작으로, 2017년 덕일전자공업고, 2018년 구현고를 치매극복 선도학교로 지정했다. 올해는 오류중을 네 번째 치매극복 선도학교로 정하고 3월28일 현판식을 열었다. 오류중은 치매 관련 온·오프라인 교육, 치매 환자와 가족을 위한 봉사활동, 인식 개선 캠페인 참여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