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15일까지 드림스타트 가족영화제

등록 : 2020-05-15 14:43 수정 : 2020-05-15 14:43

크게 작게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13일부터 15일까지 ‘2020 드림스타트 가족영화제’를 개최 중이다. 상영 장소는 메가박스 상봉점으로 오후 7시15분 시작한다. 상영 영화는 <트롤: 월드 투어>로 팝, 록, 클래식, 컨트리, 펑크, 테크노 음악을 테마로 한 여섯 마을에서 펼쳐지는 뮤직 배틀을 주요 내용으로 그렸다. 다양한 음악을 좋아하는 깜찍한 트롤들의 배틀이 드림스타트 가족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예정이다. 구는 생활 속 거리 두기에 따라 드림스타트 대상 아동과 가족 151명을 3일(13~15일)로 나누는 등 인원을 분산하고 홀수 줄은 띄어 앉아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