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옥상정원 스마트 급수 시스템 마련

등록 : 2019-01-04 14:41 수정 : 2019-01-04 14:41

크게 작게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구청사 옥상 하늘정원에 신재생에너지와 빗물을 활용한 ‘스마트 급수시설’을 설치했다.

이 시스템은 옥상 차집시설 물통에 빗물을 모아뒀다가 식물에 물을 자동으로 준다. 태양광으로 생산된 전기를 활용하며, 비가 오지 않는 시간을 자동 계산해 급수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전기요금, 수도요금, 인건비 절약 등의 장점이 있다.

금천구 종합청사는 2008년 10월 준공한 이래 현재까지 총 35㎾의 태양광 발전 장비를 설치했으며, 이번에 발전 장비를 추가해 총 40.1㎾로 증설했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