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안심 귀갓길 15곳에 로고젝터 설치

등록 : 2020-02-21 13:59 수정 : 2020-02-21 13:59

크게 작게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늦은 밤 귀가하는 주민들의 불안감을 덜어주기 위해 여성 안심 귀갓길 15곳에 ‘로고젝터’를 설치했다고 17일 밝혔다. 로고젝터는 빛을 비춰 바닥이나 벽면에 특정 문구나 그림을 투사해주는 조명 장치이다. 조명 효과가 뛰어나 가로등 역할도 함께 한다. 로고젝터는 보행자에게는 심리적 안정감을 주고, 범죄 욕구를 미리 차단해 범죄 예방 효과도 준다. 안심귀가 문구는 ‘혼자가 아닙니다. 안심하고 귀가하세요’ ‘안심강서, 레벨이 다른 안심강서’ ‘안심귀가 YES’ ‘#안심귀가 #오늘도 #Street’ 등 여섯 가지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