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1번가’, 대한민국 지방자치 정책 대상 수상

등록 : 2018-11-30 14:43 수정 : 2018-11-30 14:43

크게 작게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구민과 구청의 정책 소통 플랫폼인 ‘마포1번가’가 올해 ‘대한민국 지방자치 정책 대상’에서 대상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마포1번가는 유동균 마포구청장의 민선 7기 1호 공약으로서 ‘구민의 의견을 더 많이 듣겠다’는 의지를 담은 소통 제도이다.

도시의 미래를 구민이 직접 설계할 수 있도록 하는 온·오프라인 시스템을 짜고 구민과의 소통을 최우선으로 하는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민선 7기 출범과 함께 주민들에게 정책 아이디어를 제안받은 구는 주민 제안 550건과 공무원 제안 298건을 접수했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