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서울시·서울의료원, 권역응급의료센터 MOU

등록 : 2018-11-30 14:56 수정 : 2018-11-30 14:56

크게 작게

중랑구.jpg

 

중랑구(구청장 류경기)는 지난 26일 오후 5시 서울의료원에서 서울시, 서울의료원과 함께 동북권 권역응급의료센터 건립, 암센터 설치 등 ‘서울의료원 일류종합병원 격상을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맺었다.

12월 공사를 시작해 2020년 5월 준공 예정인 서울의료원 권역응급의료센터는 지상 3층 3669.62㎡(1112평) 규모로 모두 39병상이 들어선다. 암 치료에 필요한 방사선 치료 장비를 갖춰 2020년부터 암센터 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관계 기관과 함께 권역응급의료센터 건립, 암센터 운영이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