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중·고 신입생 교복비 지원

등록 : 2019-02-15 16:01 수정 : 2019-02-15 16:01

크게 작게

중구(구청장 서양호)는 3월부터 중구에서 교복을 입는 중·고등학교 신입생에게 교복비 30만원씩을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구는 해당 학교가 대상 학생을 파악해 구청에 일괄 신청하면, 주소지와 재학 사실을 확인한 뒤 요건에 맞으면 교복비를 준다. 중구 외 학교에 다니는 중구민은 거주지 동주민센터에서 신청하면 되고, 이미 교복비를 지원받는 생계·의료비 수급자와 시설 수급자는 제외된다.

구는 1440여 명이 교복비 지원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고, 예산 4억3천만원을 편성했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