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우리동네 뮤지컬단 구성

등록 : 2019-04-19 14:49 수정 : 2019-04-19 14:49

크게 작게

동작구.jpg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재)세종문화회관이 주관하는 ‘우리동네 프로젝트’에 선정돼 ‘세종 우리동네 동작 뮤지컬단’(사진)을 구성하고 12월까지 운영에 들어간다.

구는 지난달 동작구에 사는 초등학생 4학년부터 6학년까지 학생 25명을 뮤지컬 단원으로 선발했다. 뮤지컬 단원은 세종문화회관에서 파견한 5명의 분야별 전문 강사에게 매주 수요일 노래와 연기, 안무 등을 지도받는다. 올해 출범한 동작문화재단이 뮤지컬단의 관리와 운영을 맡아 전문성을 더했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