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가족봉사단 ‘반올림’ 발족

등록 : 2019-06-14 14:27 수정 : 2019-06-14 14:27

크게 작게

성북구.jpg

 

성북구(구청장 이승로)에서는 초등학생 어린이와 가족이 함께 봉사활동을 하는 어린이 가족봉사단 ‘반올림’(사진)이 생겨 활동을 시작했다.

학교와 자치구가 협력해 만든 아동·청소년 참여예산 사업의 하나다. 지난 5일 개운초등학교에서 열린 발대식에는 반올림봉사단원 10가족이 참석했다.

첫 활동은 7월 ‘떡케이크는 사랑을 싣고’로 봉사단원들이 떡케이크를 만들어 성북구의 저소득가정에 전달할 예정이다. 가족봉사단은 올해 모두 7개 프로그램을 만들어 실행할 계획이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