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개관

등록 : 2019-07-19 14:33 수정 : 2019-07-19 14:33

크게 작게

광진구(구청장 김선갑)는 학령기 이후 성인 발달장애인에게 맞춤형 평생학습을 지원하고 자립·자활 기반을 마련하고자 광진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를 15일 개관했다.

광진구의 장애인 인구 약 1만2578명(2019년 6월 말 기준) 중 발달장애인(지적·자폐성 장애인)은 973명으로 전체 장애인 인구의 7.7%를 차지한다. 광진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는 자양2동 건물 안에 총 2층, 560㎡(170평) 규모로 자리잡았다.

센터 내부에는 강의실, 심리안정실, 예체능실, 상담실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마련했다.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