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구, 9일 공동주택 힐링 한마음 축제 개최

등록 : 2019-11-08 14:32 수정 : 2019-11-08 14:32

크게 작게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9일 오후 1시 구청 청사에서 ‘공동주택 힐링 한마음 축제’를 연다. 주민 80% 이상이 공동주택에 사는 지역 특성에 따라 사라져가는 공동체 의식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실내와 실외에서 나눠 진행한다. 실내 행사로 2층 대강당에서는 공동체 활성화 우수 사례 발표회가 있다. 야외 주차장에서는 23개 부스가 마련되어 체험과 전시, 먹거리 등을 아파트 단지마다 운영한다. 중고물품을 사고팔 수 있는 나눔 장터와 지역 주민들의 공연도 펼쳐진다. 공동주택 관리 전반에 관한 상담도 이뤄진다. 변호사, 건축사 등으로 구성된 상담사가 관리비, 층간소음 등 공동주택에서 생길 수 있는 민원사항을 조정하고 공사, 용역 추진과 관련한 기술 자문도 한다.

 

이현숙 선임기자 hslee@hani.co.kr

서울살이 길라잡이 서울앤(www.seouland.com) 취재팀 편집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