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구, 상계동 행정복합타운 착공

등록 : 2019-11-22 14:14 수정 : 2019-11-22 14:14

크게 작게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복지, 건강, 교육 등 행정서비스의 거점이 될 행정복합타운 착공식을 20일 했다. 총 437억여원(구비 322억6천만원, 시비 86억7천만원, 국비 27억9천만원)의 사업비로 상계 주공 15단지 아파트 인근 3656㎡ 터에 만든다. 상계동은 약 21만 명의 인구에 견줘 주민편의시설이 상대적으로 적은 지역이다.

구는 2017년부터 도시계획시설 결정, 토지 매입, 도로 개설 등 절차를 진행해왔다. 2022년 공사가 끝나면 제2 노인복지관, 보건지소, 청소년 상담복지센터, 재활용센터, 사회적경제지원센터 등 5개 기관이 들어선다.

 

이현숙 선임기자 hslee@hani.co.kr

서울살이 길라잡이 서울앤(www.seouland.com) 취재팀 편집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