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미세먼지 마스크 55만 개 취약계층 등에 배부

등록 : 2019-11-15 14:19 수정 : 2019-11-15 14:19

크게 작게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미세먼지로부터 저소득 주민들의 호흡기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미세먼지 마스크 55만 개를 배부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기초생계·의료·주거·교육급여 대상자 9200여 명과 차상위계층 3300여 명, 저소득 장애인과 한부모가정, 보훈 대상자 2800명 등 모두 1만5500여 명이며, 한 명당 최대 40장까지 전달한다. 이번에 배부하는 마스크는 미세먼지 입자를 94% 이상 차단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KF94 인증을 받은 제품이다. 구는 12월31일까지 각 동 주민센터를 통해 미세먼지 마스크를 전달할 예정이다.

 

김도형 선임기자 aip209@hani.co.kr

서울살이 길라잡이 서울앤(www.seouland.com) 취재팀 편집

* 본 콘텐츠는 <서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으며, 해당 기관 등이 제공 또는 게재한 자료입니다.